Category쓰기 (3)

물리치료사 나의 이야기

잇다팀에서 전화가 왔습니다 혹시 한국교통대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물리치료과 직무특강을 해줄 수 있는지를 문의 하는 내용이었습니다. 저는 흔괘히 제안을 받았고 준비를 하였습니다. 강의 준비를 어떻게 해야 하나 고민중에 저의 하루 일과를 보여 주고 물리치료사의 현장 이야기를 들려 드리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출근 부터 치료하고 progress note를 기록하고 퇴근 하기 까지 하루 일과를 들려 드렸고 다행히 제 이야기를 잘 들어 주셨습니다 그리고 이어지는 질문들… 대학원 진학에 관한 부분, 병원 취업시 고려해야할 사항, 면접시 물어보는 질문, 병원 근무하면서 힘든점들 등등 여러 질문들을 해주셨습니다. 그만큼 학생들의 열정도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아직 현장에 나오지 않았기에 두려움과 설레임이 공..

우리는(물리치료사/트레이너) 움직임을 가르칠때 무엇에 집중해야 하는가?

우리는 환자들에게 움직임을 가르칠때 흔히 ‘엉덩이에 힘을 주세요’또는 ‘다리에 힘을 주고 미세요’와 같이 그들의 몸에 집중(내적 집중) 할 수 있는 지시를 많이 한다. 과연 이런 ‘지시’ 나 ’말’이 그들의 움직임을 조금더 잘 하도록 하는데 도움이 될까? 결론 부터 말 하자면 움직임을 수행하는 동안 의식적인 마음의 역할은 목표를 성취하는데 필요한 움직임에 대해 생각하는 것(내적 집중)이 아니라, 최종 목표에 정신적 집중과 감정적 집중을 유지하는 것(외적집중)이어야 한다. 치료사/ 트레이너는 고객이 수행해야할 과제를 학습하고 목표를 성취 할 수 있게 도와 주어야 한다. 트레이닝 과정에서 고객의 움직임목표를 어디에 두는지 어디에 좀 더 집중을 하고 연습을 해야하는지에 대해 생각해야한다. 내적집중은 몸에 주의..

내가 퍼스널 브랜딩에 도전하는 이유

‘어디’ 다니는 사람이 아니라 스스로 정한’누구’라는 정체성을 가진 사람으로 살고 싶었다.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위기인가? 기회인가? 물리치료사로 일한지 10년이 넘었다 병원에서 직책을 가지며 나름 안정적인 위치에 있다.그 동안 참 열심히 살았다. 공부도 많이 하고 컴퓨터 활용능력, 생활스포츠지도사 자격증도 취득했다. 뭔가 부족했다. 10년이 넘는 시간동안 열심히 했지만 대단한 변화는 일어나지 않았다.그리고 지금 코로나가 찾아왔다. 눈앞에 닥친 너무 큰 변화이다. 환자들은 면회및 외출이 금지된 상태이고 마스크 없이는 출근 조차 하면 안된다. 누군가는 이시기에 물리치료사는 미래유망 직업이라서 걱정없지 않냐고 말한다. 내생각은 조금 다르다. 직업 자체 로서는 충분히 안정적이지만 그 이상의 것을 기대하기는 어..